티스토리 뷰

‘오늘밤 김제동’ 김정은 찬양 인터뷰 논란 "방문 환영 팬 모집 문재인 대통령 지랄하네 KBS 기자" 누구?


김제동 김정은

 ‘오늘밤 김제동’ 측 “‘김정은 찬양’은 사실왜곡…중립 입장 견지했다” (공식입장)

 ‘오늘밤 김제동’ 제작진이 김정은 찬양 논란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지난 6일 오후 KBS1 시사/교양프로그램 ‘오늘밤 김제동’ 제작진은 “지난 4일 방송이 ‘김정은을 찬양했다’거나 ‘여과없이 내보냈다’는 보도는 사실을 심각하게 왜곡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스튜디오에 출연한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과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이 관련하여 비판적인 입장의 토론을 이어갔다. 김제동도 김정은 방남 환영 단체들의 출현에 대한 정치권의 비판적인 반응들을 직접 전달하며 중립적인 입장을 견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해당 단체의 인터뷰는 이미 수많은 언론에서 이미 보도된 바 있으며, 이 단체의 기자회견 내용도 자세히 인용돼 기사가 나오고 있다. 김정은 방남 환영 단체들을 다룬 기사를 모두 ‘찬양기사’라고 볼 수 없는 것과 같은 맥락으로 제작진은 판단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오늘밤 김제동’에서는 ‘김정은 위인 맞이 환영단’ 김수근 단장의 인터뷰 내용을 공개해 논란이 됐습니다. 


김 단장은 해당 인터뷰를 통해 “(김정은에게서) 우리 정치인들에게 볼 수 없는 모습을 봤다. 겸손하고, 지도자의 능력과 실력이 있고, 지금 (북한의) 경제발전이나 이런 모습을 보면서 정말 팬이 되고 싶었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북한의 세습 문제와 인권문제에 대해 “박근혜 전 대통령도 대통령이 되고, 시진핑이나 푸틴은 20년 넘게 하는데 왜 거기는 세습이라고 이야기 안 한다”고 말해 물의를 빚었습니다. 


해당 방송에 출연한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북한의 3대 세습과 박정희·박근혜 전 대통령의 관계를 동일시하는 것은 오류가 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탄핵을 당했지만, 선거를 통해 당선됐기에 그 지위에서는 민주적 정당성을 가진다”고 반박했습니다.

김정은 답방



청와대는 30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연내 답방과 관련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출입기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 다음달 중순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답방을 추진한다는 보도와 관련해 "여러가지 시나리오를 마련해 놓고 준비 중"이라며 "모든 가능성을 열어 놓고 논의중이며, 결정이 난 것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의겸 대변인은 지난 27일 김정은 위원장의 연내 답방 시점에 대해 "전략적 판단이 필요하다"고 밝혔었습니다.


북미 정상회담과는 무관하게 김정은 위원장의 답방을 추진할 것인지, 연내 답방에 연연하지 않고 북미 정상회담 후에 추진할 것인지 보다 효과적인 쪽으로 결단을 내릴 시점이 됐다는 것을 시사했던 셈 입니다.


2차 북미 정상회담 성사를 위한 사전단계인 북미 고위급 회담이 기약없이 밀리고 있는 상황에서 일각에서는 북미 정상회담 이후로 미뤄지면서 연내 성사가 힘들어지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나왔습니다.


그러나 김의겸 대변인이 여전히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는 점을 언급한 대목에서 여전히 '연내 답방'의 불씨는 살아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합니다.


김정은 팬 모집


 “저는 김정은 위원장님의 열렬한 팬입니다. 팬클럽을 공개 모집합니다. 나는 공산당이 좋아요!”


26일 오후 2시 반,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세종대왕 동상 앞에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지지하는 목소리가 울려 퍼졌다. 김 위원장의 서울 방문을 환영하는 청년단체 ‘위인맞이환영단’은 이날 발족식에서 “김 위원장의 서울 방문을 뜨겁게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김 위원장을 ‘위인’이라고 부르며 “당당한 자주 국가를 만들어낸 북쪽 동포들과 김 위원장에게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판문점의 봄…평양의 가을 됐다

문재인 대통령 - 김정은 위원장 3차 남북정상회담

文 “평화·번영 결실 기대” 金 “더 진전된 결과 예상”



▲ 문재인 대통령 내외와 김정은 국무위원장 내외가 18일 오전 평양 순안공항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서 평양 시민들의 환영을 받으며 이동하고 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27분 53초부터 보시면 됩니다. 

 

이거 진심 미친거 아닌가요? 남북한 정상들이 

 

이야기 나누는데 뭐 지랄을 하네 ㅎㄷㄷㄷ 기자 누군가 족쳐야함.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387845


기레기 청원 갑시다.

출처 - https://www.clien.net/service/board/park/12622511


펌] 지랄하네 편집영상



"지-랄하고 있네" 이러는거죠?

낮은 목소리로..

북측 카메라 영상 보면 어떤쉐낀지 답이 딱 나올것 같네요...아 ㅆ ㅂ 진짜 열 받네요

출처 - http://todayhumor.com/?sisa_1112238


이건 그냥 넘어갈 문제가 아닐거 같습니다.


27분 57초경에 "지랄하네" 라는 소리가 들립니다. 

남북의 정상이 바로 앞에 있는데서 저런거라면

마음 먹기에 따라서 무슨 짓을 할 지 모를놈 아닙니까?

이건 경호상에도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다고 봐야죠?

이건 반드시 가려내어 엄중한 처벌을 해야합니다.

그래서 청와대에 청원의 글을 올렸습니다. 많이들 퍼날라 주셔서 꼭 처벌받게 합시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387845?navigation=petitions


욕설한 기자가 방미단에도 포함될까 걱정이네요

어떻게든 

빨리 공론화시키고 잡아서

이번 방미 취재단에서부터 빼야죠


카메라맨이든 기자든



제 정신이 아니네

출처 - http://mlbpark.donga.com/mp/b.php?p=1&b=bullpen&id=201809220023357213&select=&query=&user=&site=&reply=&source=&sig=h6jRGftg6h9RKfX@hlj9Rg-Aihlq


Kbs 시청자청원도 있습니다 (1000명 넘으면 대답하게 되어있음)

꼭 사과 받아냅시다
네이버 트위터 페북 계정으로도
할수 있습니다



청원주소 

http://petitions.kbs.co.kr/m/view.html?petition_sno=74

출처 http://todayhumor.com/?sisa_1112229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누르기 부탁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